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농어촌공사 구례지부 ‘가뭄극복에 총력’

최종수정 2016.08.19 12:42 기사입력 2016.08.19 12:42

댓글쓰기

한국농어촌공사 구례지부 ‘가뭄극복에 총력’

"한국농어촌공사 구례지부"

[아시아경제 이진택 기자]지난 7월 7일 이후 장기간(43일 동안) 폭염과 가뭄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한국농어촌공사 구례지부(지부장 황철구)에서는 농작물 가뭄 해갈에 발 벗고 나섰다.
한국농어촌공사 구례지부는 관내 저수지(49개소)의 평균 저수율(52%)이 평년대비 62%로 저하되어 가뭄 주의단계에 진입함에 따라 가뭄해갈 시 까지 가뭄대책상황실을 운영하며 가뭄극복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관내 저수지 중 가장 저수율이 낮은 대지저수지(저수율 34%)는 서시천에 위치한 마산양수장에서 양수작업을 실시하여 물채우기를 실시하고 있으며, 천은저수지와, 방광저수지도 2단 양수작업으로 물채우기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장기 가뭄에 대비하여 23일 부터 문수저수지외 8개 구역에 간단급수(4일 공급, 3일 단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간단급수는 금·토·일·월요일 급수, 화·수·목요일 단수 형태로 용수를 공급을 한다.
황철구 지부장은 “극심한 가뭄에도 안전영농을 이룩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농업인 및 지역주민들도 농업용수 절약에 다함께 동참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진택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