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영란법 합헌] 헌재 "김영란법, 배우자 신고의무 조항 합헌"

최종수정 2016.07.28 15:06 기사입력 2016.07.28 14: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헌법재판소는 28일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과 관련해 배우자가 언론인 및 사립학교 관계자의 직무에 대해 수수 금지 금품 등을 받은 사실을 안 경우 신고의무를 부과한 법 조항은 헌법에 위배되지 않는다고 결정했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