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정일 배지’ 인천 영종도서 대량 발견…합동 수사 나서

최종수정 2016.07.28 11:17 기사입력 2016.07.28 11:17

댓글쓰기

'김정일 배지' / 사진 제공=연합뉴스

'김정일 배지' / 사진 제공=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강성민 인턴기자] 인천 영종도의 한 호텔 화단에서 ‘김정일 배지’가 발견돼 경찰과 국가정보원(국정원)이 수사에 착수했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28일 오전 6시30분쯤 인천시 영종도 그랜드하얏트호텔 앞 화단에서 김정일 전 국방위원회 위원장 사진이 부착된 배지들이 196개가량 흩뿌려져 있었다고 밝혔다.
앞서 이를 발견한 호텔 직원이 “삐라(대남 전단) 같은 게 호텔 주변에서 발견됐다”며 112에 신고를 했다. 하지만 출동한 경찰은 “대남 전단은 없었고, 뒤에 옷핀이 달리고 앞면에 김정일 전 국방위원장의 얼굴이 그려진 50원짜리 동전크기의 배지만 화단 주변에서 발견됐다”고 전했다.

이에 경찰은 국정원, 국군기무사령부와 함께 해당 배지의 출처와 대공 용의점이 있는지 수사 중이다. 아울러 배지를 누가 버리고 갔거나 풍선을 타고 날아왔을 가능성도 있다고 보고 호텔 주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하고 있다.
강성민 인턴기자 yapal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