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블유(W)’ 이종석, 한효주에 기습 키스 “왜 안 사라져?”

최종수정 2016.07.28 07:52 기사입력 2016.07.28 07:52

댓글쓰기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더블유' 이종석이 한효주에게 기습 키스를 했다.

27일 오후 10시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더블유(W)'(극본 송재정, 연출 정대윤) 3회에서 강철(이종석 분)은 오연주(한효주 분)가 키스를 해야 사라질 수 있다는 사실을 듣고 오연주에게 기습 키스를 했다.
오연주가 “키스를 해야 사라질 수 있다”고 고백하자 강철은 “상상도 못했던 대답이다. 그날 나한테 키스를 해서 사라진 거라고? 그게 방법이라고?”라며 되물었다.
이에 오연주는 “사실이다. 그러니 그만 좀 (화를) 풀어달라”고 애원했다.

이때 강철은 오연주에게 기습적으로 다가가 허리를 감싸 안고 키스했다. 하지만 오연주는 사라지지 않았고 기습 키스에 당황했다.

강철이 오연주가 사라지지 않은 이유에 대해 추궁하자 오연주는 "무조건 키스하면 되는 게 아니라 감정의 동요가 있어야 한다“라고 다급하게 말했다.
이에 강철은 “그때 전혀 좋지 않았는데”라고 답변했고 답답한 오연주는 “대표님의 마음 변화가 중요하다. 주인공이니까”라고 털어놔 강철을 어리둥절하게 만들었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