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날씨]28일 비내린 후 '찜통더위'…낮 최고 34도

최종수정 2016.07.27 21:52 기사입력 2016.07.27 21: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목요일인 28일 전국이 장마전선의 영향에서 벗어나면서 다시 '찜통더위'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28일 전국에 걸쳐 산발적으로 비(강수확률 60∼80%)가 내리다가 중부지방은 새벽에, 전라도는 낮에 그칠 것이라고 내다봤다. 중부지방에는 29일에도 한차례 장맛비가 내릴 전망이다.
경상과 제주 일부 지역에서는 대기 불안정으로 낮에 소나기(강수확률 60%)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비가 그친 후 대부분 지방에서 기온이 30도를 넘는 찜통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23도에서 26도, 낮 최고기온은 28도에서 34도로 전날과 비슷할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0.5∼2.0m로 일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서해안은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며, 그 밖의 지역에서도 안개가 낄 수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