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연예·스포츠

|

‘주간아이돌’ 서은광x유주, ‘못생긴 춤’으로 스튜디오 초토화…“무대를 뒤집어 놓으셨다”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간아이돌’ 서은광x유주, ‘못생긴 춤’으로 스튜디오 초토화…“무대를 뒤집어 놓으셨다”

최종수정 2016.07.28 00:06 기사입력 2016.07.28 00:06

댓글쓰기

사진=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주간아이돌' 비투비 서은광과 '여자친구' 유주가 못생긴 춤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27일 방송된 MBC every1 '주간 아이돌'에서는 5주년 특집 제2탄 패밀리데이로 꾸며져 그룹 트와이스, 갓세븐, 여자친구, 비투비가 총출동해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역대급 명장면에 도전하는 '1대27' 코너가 진행됐다. 앞서 비투비 서은광은 얼굴을 구기며 망가지는 모습으로 '못생긴 춤' 1인자에 선정됐다.

이어 정연, 유주, 유겸, 이창섭이 '못생긴 춤' 최강자 자리를 두고 서은광에게 도전장을 내밀었다. 서은광은 "정말 많이 고민했다"며 유주를 자신과 맞설 후보로 뽑아 눈길을 끌었다.

이후 두 사람은 부끄러움도 잊은 채 '못생긴 춤'을 맘껏 선보였고, 이를 본 다른 아이돌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 특히 김희철은 유주에게 "걸그룹 중에 제일 못생겼었어"라고 말해 그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한편 한 주간 가장 핫한 아이돌이 출연해 개인기와 재능으로 숨겨진 매력을 선보이는 '주간아이돌'은 매주 수요일 오후 5시57분에 방송된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