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국서 ‘박해진폰’ 출시된다는데…경제효과가 무려 2조?

최종수정 2016.07.26 09:33 기사입력 2016.07.26 09:33

댓글쓰기

박해진 / 사진=마운틴 무브먼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박해진 / 사진=마운틴 무브먼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중국에서 한류스타 박해진을 모델로 한 스마트폰이 출시될 예정이다.

26일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중화권 관계자는 "중국 스마트폰 업체를 통해 박해진 휴대폰이 오는 하반기 론칭한다"고 전했다.
일명 '박해진폰'이라 명칭하는 이 휴대폰은 세계적인 축구선수 그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모델로 전략적 휴대폰 제품을 선보였던 기업에서 출시한다.

당시 호날두를 모델로 했던 휴대폰은 출시와 동시에 420만 대 1의 사전예약률을 기록하며 2조원이 넘는 경제효과를 냈다. '박해진폰' 또한 이에 못지 않은 경제효과를 낼 것이라고 점쳐진다.

한편 박해진은 올해 초 유정 선배로 큰 사랑을 받았던 드라마 tvN '치즈인더트랩'의 후속으로 내년 상반기 JTBC 최고의 기대작 '맨투맨(Man To Man)'으로 안방 복귀를 앞두고 있다. 최근 한중 합작 영화로 탄생할 '치즈인더트랩'에 출연을 결정하고 영화로도 찾아올 계획이다.
박해진은 오는 31일 태국 므엉 타이 지엠엠 라이브 하우스(MUANG THAI GMM LIVE HOUSE)에서 팬미팅을 마지막으로 데뷔 10주년 아시아 팬투어를 마무리한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