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루이지애나서 경찰관 피격, 3명 사망· 3명 부상…용의자 사살

최종수정 2016.07.18 10:10 기사입력 2016.07.18 10:10

댓글쓰기

美 루이지애나 경찰관 피격사건 / 사진=MBC뉴스화면 캡처

美 루이지애나 경찰관 피격사건 / 사진=MBC뉴스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태우 인턴기자] 17일(현지시간) 오전 미국 루이지애나 주에서 경찰을 겨냥한 총격 사건이 발생해 근무 중인 경찰관 3명이 숨지고 3명이 부상을 당했다.

현장에서 사살된 용의자는 미주리 주 캔자스시티 출신의 흑인 개빈 유진 롱(29)으로 밝혀졌다.

미국 언론들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쯤 루이지애나 주 배턴 루지 동남부 올드 해먼드 에어플라자 쇼핑센터 인근에서 복면을 쓰고 검은 옷을 착용한 용의자가 경찰들을 상대로 총격을 가했다. 총격을 가한 용의자는 미주리 주 캔자스시티 출신의 개빈 유진 롱(29)으로 밝혀졌다.

경찰과 용의자 롱 간 총격전은 에어라인 하이웨이 인근 피트니스 센터와 주유소에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롱은 경찰과 총격을 벌이다 현장에서 사살됐다.

숨진 경찰관들은 배턴 루지 경찰국 소속 경찰관 2명과 동부 배턴 루지 셰리프국 경찰관 1명으로 알려졌다. 병원에서 치료 중인 경찰관 1명도 위독한 것으로 알려져 사망자 수가 더 늘어날 전망이다.
한편 경찰은 롱이 백인 경찰의 흑인 총격 사건에 대한 앙심을 품고 보복범행을 벌였는지 급진 성향의 과격 단체의 사주를 받았는지 확인하기 위해 정밀 조사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우 인턴기자 ktw103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