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결' 에릭남 '원피스' 입고 이태원 활보, 솔라와 멕시코 음식 먹방

최종수정 2016.07.16 18:05 기사입력 2016.07.16 18:05

댓글쓰기

우리 결혼했어요 에릭남 솔라.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캡쳐

우리 결혼했어요 에릭남 솔라.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솔라의 장난에 에릭남이 치마를 입었다.

16일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선 에릭남과 솔라의 이태원 먹방투어가 방송됐다. 두 사람은 멕시칸 음식을 먹기 전 멕시코 전통 의상에 도전했다.
에릭남은 솔라에게 아프리카 풍 원피스를 골라줬다. 난감해하는 솔라에게 에릭남은 잘 어울린다고 고집을 부렸고 결국 옷을 구입했다.

복수에 나선 솔라는 에릭남에게 원피스를 골라줬다. 여자 옷이라는 가게 주인의 말에 솔라는 “남녀공용이라고 해달라”고 요청했고 결국 에릭남은 원피스를 입게 됐다.

원피스를 입고 부끄러워 어쩔 줄 모르는 에릭남에게 솔라는 "예쁘다"고 다독였고 결국 에릭남은 원피스를 입고 먹방로드에 나섰다.
멕시코 음식 전문점에 도착한 두 사람은 토르티야칩, 타코, 퀘사디아 등을 먹으며 본격적인 멕시칸 음식 먹방에 나섰다. 솔라는 “한국 음식으로 치면 약간 된장같다” “해변에 누워있는 느낌이다”며 만족스러움을 표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