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박2일’ 새 PD 유일용, “멤버들 화합 이어가겠다”

최종수정 2016.07.06 16:08 기사입력 2016.07.06 16:08

댓글쓰기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1박2일' 유호진 PD의 바통을 받아 새 연출을 맡게 된 유일용 PD가 자신의 각오를 밝혔다.

최근 변화를 맞게 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이하 ‘1박2일’) 티타임이 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김호상CP, 유호진PD, 유일용PD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시즌3에선 프로그램을 부흥시킨 유호진 PD가 기획 프로듀서를 맡아 프로그램 기획에 집중하고, 유일용 PD가 새롭게 현장 연출을 맡게 됐다.

유일용 PD는 “주변 분들이 내게 항상 ‘댓글 보지 마라.’ ‘인터넷 들어가지 말라’ 고 하더라”고 말했다. 댓글들 상당수가 시청자들이 ‘1박2일’의 갑작스런 변화를 걱정하는 내용이었다.

이어 “내가 이 프로그램을 갑자기 어떻게 바꾸겠다는 생각은 없다. 지금의 안정성과 멤버들의 화합, 제작진의 호흡을 최대한 깨지 않고 이어가려고 한다”며 “내가 할 수 있는 최대한의 집중과 노력을 통해 프로그램에 흠이 나지 않도록 애쓰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유호진 PD는 "지금은 유일용 PD가 부담을 많이 느낄 것이다. 우리 프로그램을 좋아한다면 유일용도 좋아해주길 바란다. 마음이 편해야 좋은 그림이 나온다"고 후배를 향한 격려의 말을 전했다.

'1박2일 시즌3'에는 배우 차태현, 개그맨 김준호, 가수 김종민 데프콘 정준영, 배우 윤시윤이 출연 중이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