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가람, 투게더광산에 1000만 원 기부

최종수정 2016.06.27 16:34 기사입력 2016.06.27 13:14

댓글쓰기

유한회사 가람은 27일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 생리대 지원 성금 1000만원을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에 기탁했다. 민형배 광산구청장, 최세연 유)가람 대표, 최해란 유)가람 이사, 황차은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 연구원.(왼쪽부터)

유한회사 가람은 27일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 생리대 지원 성금 1000만원을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에 기탁했다. 민형배 광산구청장, 최세연 유)가람 대표, 최해란 유)가람 이사, 황차은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 연구원.(왼쪽부터)



"여성 청소년 지원 성금"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유한회사 가람(대표 최세연)이 저소득층 여학생에게 생리대를 지원하기 위한 성금 1000만원을 27일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에 기탁했다. 최세연 가람 대표는 이날 오후 3시 광산구청장실을 찾아 성금을 전달했다.
최 대표는 “형편이 어려워 생필품마저 구입하기 힘든 아이들이 한 명도 없기를 바라며, 조금이라도 힘을 보태기 위해 기부를 결심했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에서 일어나는 아픈 상황에 공감하며 문제 해결에 적극 동참하고 싶다”고 밝혔다.

유한회사 가람은 그동안 홀몸 어르신을 위한 쌀 기부, 조손 가정 청소년 교복 및 컴퓨터 지원 등 꾸준한 나눔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성금을 기탁 받은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은 한부모 가정, 조손 가정, 차상위계층, 지역아동센터 등의 여성 청소년을 빈틈없이 지원할 계획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