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3대 천왕' 백종원, 거제 제육볶음집 찾아 극찬…"근처에서 하숙하고 싶다"

최종수정 2016.06.19 00:17 기사입력 2016.06.19 00:17

댓글쓰기

사진= SBS '백종원의 3대 천왕' 방송화면 캡처

사진= SBS '백종원의 3대 천왕' 방송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백종원이 거제 제육볶음집을 찾아 극찬했다.

1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토요일이 좋다-백종원의 3대 천왕'(이하 '3대 천왕')에서는 백종원이 거제도 제육볶음 맛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거제시 두루치기 맛집 '중앙식당'을 찾은 백종원은 "고기가 좋다. 사장님이 예전에 정육점을 했다고 들었다. 고기를 다루는 솜씨가 남다르다"고 감탄했다.

두루치기 정식 2인분을 시킨 뒤 계속 나오는 밑반찬에 놀랐고 국과 생선구이를 비롯해 쏟아져 나오는 반찬이 모두 7000원이란 가격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어 "원래 두루치기가 제육볶음에 비해 국물이 다소 자작한데, 지금은 구분이 거의 사라졌다"며 "돼지고기의 껍질이 적당히 붙어있어 이곳은 맛이 좋다"고 칭찬했다.
또 "일반적인 제육볶음처럼 기름에 볶은 게 아니다. 이건 분명히 물을 이용해서 볶은 거다. 담백한 맛이 강하다"며 "대접받는 느낌이다. 이 근처에서 하숙하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3대 천왕'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20분 SBS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