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러시아 피겨 신동 라디오노바 "김연아는 내 우상"

최종수정 2016.05.19 14:49 기사입력 2016.05.19 14:49

댓글쓰기

러시아 피겨 신동 라디오노바 "김연아는 내 우상"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김연아는 나의 우상(idol)이다."

차세대 '피겨퀸'을 노리는 엘레나 라디오노바(17?러시아)가 김연아(26)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다음달 4~6일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리는 '올댓스케이트 2016' 아이스쇼 무대에 초청받은 라디오노바는 최근 주최 측인 올댓스포츠에 이메일을 보내 "나는 언제나 김연아와 같은 스케이터가 되고 싶다고 생각해왔다. 김연아는 나의 우상"이라고 전했다.

라디오노바는 주니어 시절 세계선수권대회를 두 차례(2013·2014년)나 제패하며 '차세대 피겨퀸'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그는 시니어 첫 시즌인 지난 2015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동메달을 따냈다.

사진=엘라나 라디오노바 SNS 캡처

사진=엘라나 라디오노바 SNS 캡처


라디오노바는 이전에도 러시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김연아를 자신의 롤모델 중 한명으로 꼽았다. 지난해 5월 한국 방문 때는 인천국제공항에서 김연아의 등신대를 발견하고 기념사진을 찍은 뒤 'Yuna Queen'이라는 글과 함께 이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려 화제를 모았다.

라디오노바는 "김연아의 스케이팅은 아름답다. 그녀는 모든 걸 가졌다. 우아한 점프 뿐 아니라 얼음판 위에서의 민첩함까지. 그녀의 스케이팅은 여성적이고 기품 있다"고 덧붙였다.
라디오노바는 '올댓스케이트' 아이스쇼 무대에 처음 서게 된 소감도 밝혔다. 그는 "올댓스케이트는 꿈의 무대였다. 언제나 이 아이스쇼 무대에 서고 싶었는데 이번에 처음으로 초청돼 기쁘고 영광"이라고 했다. 그는 아이스쇼에서 프로그램 두 개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는 "하나는 매우 흥겹고 발랄한 프로그램이고, 또 다른 작품은 우아하고 여성적인 작품이 될 것"이라고 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