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몬스터’-‘대박’ 0.1% 차이로 월화극 2위 접전…‘동네변호사 조들호’가 1위

최종수정 2016.05.18 14:22 기사입력 2016.05.18 14:22

댓글쓰기

몬스터, 대박 포스터. 사진=MBC, SBS 제공

몬스터, 대박 포스터. 사진=MBC, SBS 제공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드라마 '몬스터'와 '대박'이 월화극 2위 자리를 두고 치열한 다툼을 벌이고 있다.

17일 방송분 기준 SBS '대박'은 9.6%(이하 닐슨코리아, 전국기준), MBC '몬스터'는 9.5%의 시청률을 기록하면서 단 0.1% 차이를 보였다.

'대박'과 '몬스터'는 앞선 16일 방송분보다 각각 1.2%p, 1.5%p 상승한 수치를 보이면서 앞으로의 시청률도 예측을 어렵게 하고 있다.

월화극 1위는 17일 방송분 기준 15.3% 시청률을 기록한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지키면서 자체 최고 시청률까지 경신했다.

한편 '대박'은 천하와 사랑을 놓고 벌이는 잊혀진 왕자 대길(장근석 분)과 그 아우 영조(여진구 분)의 한판 대결을 그린 드라마다. '몬스터'는 거대한 권력집단의 음모에 가족과 인생을 빼앗긴 한 남자(강지환 분)의 복수극으로, 철옹성과도 같은 베일에 싸인 특권층들의 추악한 민낯과 진흙탕에서도 꽃망울을 터뜨리는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