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중한국문화원, 개원 9주년 맞아 베이징서 각종 행사

최종수정 2016.05.18 12:26 기사입력 2016.05.18 12: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베이징=김혜원 특파원] 주중한국문화원(원장 한재혁)은 올해 중국인의 한국 관광의 해 및 문화원 개원 9주년을 맞아 한국 문화와 관광의 매력을 알리는 '한중문화관광교류주간' 행사를 18~19일 이틀 동안 개최한다.

18일 베이징JW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리는 기념 공연에는 국악방송예술단의 신뱃놀이, 프론티어, 모리화, 오나라 연주를 시작으로 넌버벌 비밥 공연, 전양배 한지의상 패션쇼를 선보인다.

이날 기념식에는 김장수 주중한국대사,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장젠싱 인민일보 부사장, 리하오위 중국국제우호연락회 비서장, 양징마오 국가대극원 부원장, 한궈휘 중국관광위성TV 총재 등 각계 인사 700명이 참석한다.

19일에는 베이징외국어대와 공동으로 베이징 주요 대학 한국어학과 학생들을 초청해 한국 전통 예술과 현대 공연의 정수를 함께 선보인다.

한재혁 원장은 "문화원 개원 9주년을 맞아 전통과 현대를 결합한 한국의 멋을 보여주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며 "문화원과 민간이 협력해 한국 문화 알리기 시너지 효과를 거두기 위한 것으로 이번 행사를 통해 중국인에게 한국 문화의 정수를 알리고 한국 여행을 적극 유도 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007년 3월 베이징 조양구 핵심상업지역(CBD)에 개원한 문화원은 한중 문화 교류의 교량으로서의 기능과 중국 내 한류의 산파 역할을 해오고 있다.


베이징 김혜원 특파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