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경필 "연정통해 화합정치 강화하겠다"

최종수정 2016.05.15 06:33 기사입력 2016.05.15 06:33

댓글쓰기

남경필 경기지사가 용주사를 방문, 스님들과 이야기를 하고 있다.

남경필 경기지사가 용주사를 방문, 스님들과 이야기를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남양주)=이영규 기자] 남경필 경기지사가 연정을 통해 화합정치를 강화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남 지사는 불기 2560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14일 남양주시 봉선사에서 열린 법요식 축사를 통해 "부처님께서는 공동체의 모든 사람이 염두에 둘 여섯 가지 덕목으로, '육화경법'을 말씀하셨는데 그 중에서 구화무쟁(口和無諍)과 의화동사(意和同事)가 가장 마음에 와 닿는다"면서 "입으로 화합하여 다투지 말고, 한마음 한뜻이 되어야 화합할 수 있다는 뜻으로 여와 야, 정파를 떠나 우리사회의 난제를 해결하라는 이번 총선의 메시지와도 같다"고 설명했다.

남 지사는 이어 "경기도정에서부터 행정과 도의회가 협력하는 모습을 보여 드릴 것"이라며 "연정을 화두로 삼아 흔들림 없이 화합의 정치를 위해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또 "부처님은 인간의 고통과 아픔, 슬픔을 치유하기 위해 오셨다. 사회적 갈등이 심화되는 이때에 이웃과 사회를 위한 관심과 사랑의 공동체를 이루는 것이, 부처님의 자비(慈悲)를 실천하는 것"이라며 "우리가 살고 있는 사바세계에서도 더 따뜻한 공동체를 꾸리면 보다 행복한 세상을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남 지사는 13~14일 이틀 간 용인 와우정사, 성남 대광사, 화성 용주사, 수원 봉녕사 등 도내 주요 사찰을 방문해 불기 2560년 부처님오신날을 봉축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