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결' 조타, 모델 김진경과 가상부부 시작 "제가 좋아하던 사람…너무 좋아"

최종수정 2016.05.15 00:39 기사입력 2016.05.15 00:39

댓글쓰기

우결 조타 김진경 사진=MBC 캡처

우결 조타 김진경 사진=MBC 캡처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우리 결혼했어요' 조타와 김진경 부부가 설레는 첫 만남을 가졌다.

14일 오후 MBC '우리 결혼했어요'의 새 가상부부가 된 매드타운 조타와 모델 김진경이 첫 만남을 가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진경은 조타의 존재를 알게 됐고, 첫 만남에서 먼저 팔짱을 끼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이에 조타는 "김진경 씨를 원래 알고 있었다. 제가 좋아하던 모델이었다. 그래서 너무나 좋다"고 좋은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또 김진경은 말하던 도중 조타에 "오빠"라고 불렀고, 이를 들은 조타는 "사실 지금까지 오빠라는 말을 들어볼 기회가 정말 없었다"고 고백하며 부끄러워했다.
그러면서 조타는 "예뻤다. 꽃이 피는 느낌이다. 뭔가 통하는 것도 많다"라고 말했고, 김진경은 "취미도 비슷하고 혈액형도 똑같아서 잘 맞을 것 같다"고 만족했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