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남구, 농산물과 봄꽃 식물 장터 개장

최종수정 2016.05.01 08:00 기사입력 2016.05.01 08:00

댓글쓰기

3일 강남구청 주차장에서 제철 산지농산물과 봄꽃 식물들 시중보다 5∼30% 낮게 구매 가능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두릅 곰취 등 봄나물과 꽃게 쭈꾸미 등을 저렴하게 살 수 있는 장터가 열린다.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3일 농협중앙회와 함께 구청 주차장에서 제철 농축수산물과 봄꽃 식물들을 시중보다 싸게 구입할 수 있는 ‘가정의 달 맞이 직거래장터’를 연다.

구는 봄을 맞아 직거래 장터를 통해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하고 소중한 이들을 위해 건강하고 알뜰한 밥상을 차릴 수 있게 할 예정인데 냉이, 두릅, 곰취 등 봄나물 20여종과 알이 꽉 찬 봄 꽃게, 쭈꾸미 등 제철 농·수산물을 시중보다 5~30%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한다.

또 매년 직거래 장터마다 강남구민에게 인기가 있는 영주, 평창, 함평, 제주(한돈) 4개 지역 축산물 역시 자리를 함께 한다.

아울러 도시농업에 대한 주민의 높은 관심도를 반영, 가정에서도 쉽게 채소를 길러 볼 수 있도록 상자텃밭 세트를 도매가로 판매, 채소모종, 씨앗, 공기정화식물, 초화류 등도 직판장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지난해 열린 봄꽃 식품 직거래장터

지난해 열린 봄꽃 식품 직거래장터


특히 8일 어버이날을 위해 500포트 카네이션을 3000원에 판매, 어린이날을 맞아 행사장을 방문한 어린이들을 위해 화분갈이 무료체험행사도 운영할 예정이다.
또 ‘식물 컨설턴트’부스에는 전문가 4명을 배치해 식물재배와 관리에 대한 궁금증 해결과 분갈이가 필요한 화분은 개당 2000원에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식물재배 교육과 함께 화분 분갈이도 할 수 있다.

아울러 농협중앙회는 우리 농축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해 현장에서 구매한 3만원 이상 영수증을 가지고 온 고객 2000명에게 명품쌀 500g을 증정, 오전 11시 개장식 이후에는 춘곤증을 날려버릴 수 있는 산채나물 비빔밥 1000인분을 준비해 무료로 나눠준다.

장터 먹거리는 시장현대화를 통해 새롭게 변모한 영동전통시장에서 맡아 진행하는데 영동시장 전문 쉐프들이 야간개장시 선보이는 비빔국수, 김밥, 떢볶이, 족발 등 일부 메뉴를 이번 직거래 장터에서 만들어 판매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영동전통시장은 2일부터 8일까지 전통식품류와 정육류, 수산품 등을 최대 50%까지 할인판매, 6일과 7일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는 7080 버스킹, 비보이 등 각종 야외공연과 ‘싼데이 쏜데이 & 불금왓데이’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권승원 지역경제과 과장은 “이번 장터는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생산자에게 큰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주민들에게는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에 우수한 산지의 농수축산물을 직접 구입할 수 있는 기회로 관심 있는 주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행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강남구 누리집(www.gangnam.go.kr) 소통과 참여 → 행정알림 → 행사안내 메뉴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