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흥군 장평면, 봄철 영농현장서 주민과 소통

최종수정 2016.04.28 14:19 기사입력 2016.04.28 14:18

댓글쓰기

장흥군 장평면(면장 김광재)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지난 23일부터 주말 휴일도 반납하고 주민과의 소통에 나섰다.

장흥군 장평면(면장 김광재)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지난 23일부터 주말 휴일도 반납하고 주민과의 소통에 나섰다.


"봄철 영농현장 방문 격려 및 애로·건의사항 청취로 주민 소통"
"찰벼, 작두콩, 블루베리 장평면 3대 특화작목 선정, 집중 육성"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장흥군 장평면(면장 김광재)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지난 23일부터 주말 휴일도 반납하고 주민과의 소통에 나섰다.
이번 영농현장 방문은 농민이 현장에서 겪는 어려움과 요구사항을 청취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등 주민들의 소리를 행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추진됐다.

장평면은 금년 농사의 시작을 알리는 벼 모판상자 작업 현장 방문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못자리 설치 및 모내기 현장 등도 방문하여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직접 체험한다는 계획이다.

김광재 장평면장은 “지역특성에 맞는 특화작목을 집중 육성하기 위해 찰벼, 작두콩, 블루베리를 장평면 3대 특화작목으로 선정했다”며 “재배면적 확대와 계약재배를 추진하는 등 안정적이고 체계적인 육성을 통해 농가소득 증대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