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거북선, 해군 사상 세계 7대 명품 군함 선정

최종수정 2016.04.10 11:08 기사입력 2016.04.10 11: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거북선이 미국 군사전문매체에 의해 세계 해군 역사상 7대 명품 군함 중 하나로 꼽혔다.

9일(현지시간) 미국해군연구소(USNI)가 운영하는 USNI뉴스에 따르면 이 매체가 최근 군 관계자와 군사전문가, 일반 독자 등 2만6000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에서 1500년대 말에 활약한 거북선이 미국, 영국 등의 근·현대 군함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거북선에 대해 USNI뉴스는 "볼록한 덮개로 선체를 덮어 거북 등껍질과 비슷한 모양이었다"며 "(적군의 선내) 침투가 사실상 불가능했을 뿐 아니라 속도가 빠르고 기동성도 좋았다"고 설명했다. 또 "선수에 장착된 용머리 모양의 연기 분출 장치는 강력한 심리적 무기"였다고 USNI뉴스는 덧붙였다.

USNI뉴스는 거북선이 임진왜란 해상전투에서 "수치 상으로 우세했던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침략군을 물리치는 데 결정적 역할을 했으며, 당시 해전의 군사적 영향이 현재까지도 이어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 설문에서 사상 최고의 군함으로는 미국이 영국과 1812년 전쟁을 벌일 때 활약한 범선 'USS 컨스티튜션'이 꼽혔다. 길이 약 62m의 이 배는 전투 당시 영국 군함에서 발사한 포탄이 선체에 맞았지만 대부분 튕겨나간 일로 유명하다.
다른 '명품 군함'들로는 미군의 항공모함, 미군의 아이오와급 전함, 최초의 원자력추진 잠수함인 'USS 노틸러스'가 지목됐다.

거북선과 더불어 거론된 미국 이외 국가의 군함으로는 20세기 초에 영국 해군이 건조하며 거함거포 시대를 열었다고 알려진 'HMS 드레드노트'와, 제1차 세계대전 때인도양과 태평양에서 연합군을 괴롭혔던 독일 해군의 경순양함 'SMS 엠덴'이 있었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