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욱씨남정기' 이요원 “욱하는 역할, 대리만족 느꼈다”

최종수정 2016.03.17 15:04 기사입력 2016.03.17 15:04

댓글쓰기

욱씨남정기 윤상현 이요원. 사진=삼화네트웍스, 드라마하우스 제공

욱씨남정기 윤상현 이요원. 사진=삼화네트웍스, 드라마하우스 제공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이요원이 욱하는 성격 탓에 '욱다정'으로 불리는 캐릭터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배우 이요원은 17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빌딩에서 열린 JTBC 새 금토드라마 ‘욱씨남정기’(크리에이터 글라인/연출 이형민/극본 주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옥다정과 관련, "직설적"이라고 말문을 연 이요원은 "남들이 마음 속으로만 생각하는 말들을 갑이든 을이든 다 하는 여자"라며 "나도 연기하면서 대리만족을 많이 느끼는 것 같다"고 전했다.

또 이요원은 연기 변신에 대해 "기존에 해보지 못한 역할이라 해보고도 싶었고 과연 내가 이런 역할 하면 어떻게 나올까 기대도 되고 걱정도 됐는데 모니터 보니까 감독님이 잘 찍어주셔서 잘 나온 것 같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한편 ‘욱씨남정기’는 독설과 욱하는 성질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욱다정과 소심 끝판왕 남정기의 리얼 공감 100% 생활밀착형 드라마다. 18일 오후 8시 30분 첫방송된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