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대 캠퍼스에서 '북한 삐라'가 무더기로…무슨 일?

최종수정 2016.03.16 00:00 기사입력 2016.03.16 00:00

댓글쓰기

관악산서 북한 삐라 발견. 사진=연합뉴스

관악산서 북한 삐라 발견.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최근 수도권에서 잇따라 발견된 북한의 대남 선전용 전단(삐라)이 서울대 캠퍼스 내에서도 무더기로 발견됐다.

15일 서울 관악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서울 관악구 관악산 등산로 입구와 신림동 주택가, 서울대 캠퍼스 안에서 대남 전단이 무더기로 발견돼 수거하고 있다.

작은 상품권 크기의 삐라에는 북한의 핵실험을 찬양하고 박근혜 대통령과 정부를 비판하는 내용, 청년들에게 군대에 가지 말라고 하는 내용 등이 담겼다.

전날 오전에도 1천500매의 삐라가 관악산 부근에서 발견된 바 있다. 이번에 수거하는 양도 이에 육박할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북한에서 날아온 삐라로 추정하고 있다"며 "북한에서 날아온 삐라가 관악산 부근에서 발견되는 경우가 잦다"고 설명했다.
삐라는 경찰에 수거된 뒤 군에 넘겨질 예정이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