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해투' 김민경 “미코眞 당선되자 안티팬 2만명 양산돼…”

최종수정 2016.03.11 08:30 기사입력 2016.03.11 08:30

댓글쓰기

해피투게더 김민경.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해피투게더 김민경.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해피투게더'에 출연한 배우 김민경이 미스코리아 당선 당시의 일을 털어놨다.

10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해치지 않아요' 특집으로 꾸며져 남궁민, 박하나, 조은숙, 김민경이 출연했다.
이날 김민경은 지난 2001년 미스코리아 진에 당선됐다. 김민경은 "미스코리아 진이 된 후 팬카페 회원이 6000명이었다"며 "그런데 밑에 또 김민경 이름이 있어 보니 안티 카페가 2만명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민경은 "눈뜨자마자 확인했는데 2만명이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김민경은 당시 미스코리아 동기로 트레이너 정아름을 말했다.

한편 '해피투게더'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