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투3' 신혜선 "강동원과 키스신, 갑자기 생긴 것…덤덤한 척했다"

최종수정 2016.02.11 18:12 기사입력 2016.02.11 18:12

댓글쓰기

신혜선. 사진=KBS 해피투게더 제공

신혜선. 사진=KBS 해피투게더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신혜선이 영화에서 강동원과 키스신을 촬영한 소감을 밝혔다.

신혜선은 11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3'에 배우 소유진, 왕빛나, 임수향, 권오중과 함께 출연한다.
이날 신혜선은 키스신을 찍지 않는 것으로 유명한 배우 강동원과 영화 '검사외전'에서 농도 짙은 키스신을 촬영한 소감을 밝힐 예정이다.

그는 '해피투게더3' 녹화 현장에서 "원래는 키스장면이 없었는데 갑자기 생겼다"면서 "속으로 되게 좋았는데 덤덤한 척했다. 너무 좋아하면 강동원이 부담스러워 할 것 같았다"고 고백했다.

또 '촬영 당시 강동원과 무슨 대화를 했냐'는 질문에 "사실 그날 필름이 끊긴 것처럼 기억이 잘 안 난다"고 얼굴을 붉히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