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우학교’ 장수원, ‘로봇연기’ 논란에 눈물까지

최종수정 2016.02.11 15:27 기사입력 2016.02.11 15:27

댓글쓰기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로봇연기’로 화제가 된 가수 장수원이 ‘배우학교’에서 눈물 흘려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11일 방송되는 tvN ‘배우학교’에서는 로봇을 연상케 하는 딱딱한 연기로 ‘로봇연기’라는 별명이 붙은 장수원의 연기 성장 스토리가 그려진다.
장수원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그동안 ‘로봇연기’, ‘발연기’라 불렸던 심경을 털어 놓아 눈길을 끌었다. 그는 자기소개 시간에 “연기 재능은 없다고 생각한다”며 “노력하는 수밖에 없다”는 의지를 전했다.

이에 박신양은 1:1연기 수업을 통해 장수원을 격려하고 실수할 수 있도록 지켜봐 주는 남다른 리더십을 발휘해 장수원의 연기 성장을 이끌어 나갔고 끝내 그를 변화시켰다는 후문이다.

백승룡 PD는 “장수원은 정말 로봇처럼 자신의 감정을 잘 표현하지 못하는 사람이라 실제로 촬영 초반 자기소개 이후 자퇴까지 결심할 정도로 많이 힘들어했다”며 “이번 방송에서는 ‘로봇’ 장수원이 감정을 갖게 되는 일명 ‘로봇의 진화’가 시작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