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전역 동광장서 50대 남성 불에 타 숨져

최종수정 2016.02.01 15:31 기사입력 2016.02.01 15:31

댓글쓰기

대전역 분신 자살. 사진=JTBC 화면 캡처.

대전역 분신 자살. 사진=JTBC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31일 오후 11시 32분께 대전 동구 대전역 동광장에서 유모(55)씨가 불에 타 숨졌다.

"사람이 불에 타고 있다"는 신고를 받은 대전역 관계자와 119 소방대원이 곧바로 불을 껐으나 유씨는 숨졌다.
목격자는 경찰에 "이 남성이 전단지가 쌓여있는 곳에 플라스틱 통에 담긴 액체를 뿌렸다"며 "조금 후 불길이 치솟기 시작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유씨가 자신의 몸에 스스로 휘발성 물질을 뿌리고 불을 붙였거나 불을 쬐려다 실수로 몸에 옮겨붙었을 수도 있다고 보는 등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하고 있다.

또 그가 뿌린 액체의 종류가 정확히 무엇인지 파악하고 있다.
유씨는 대전 동구 용전동의 한 모텔에 투숙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유족의 소재를 파악하는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