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 미란다 커, 감출 수 없는 '명품 몸매'

최종수정 2016.01.28 09:56 기사입력 2016.01.28 09:33

댓글쓰기

미란다 커 / 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미란다 커 / 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톱모델 미란다 커는 인스타그램에 "LA서는 마지막으로 트렌치 코트를 입을 수 있는 날씨에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미란다 커는 트렌치 코트 속 속옷만 입은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톱 모델 답게 매끈한 보디라인과 볼륨감 있는 몸매를 강조해 시선을 모았다.

한편 미란다 커는 지난 2011년 올랜도 블룸과의 사이에서 플린을 낳았으며 올랜도 블룸과 이혼 후 현재 억만장자로 불리는 미국 메신저 '스냅챗'의 CEO 에반 스피겔과 열애 중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