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맨유, 루니 결승골로 FA컵 4라운드 진출…경기 내용은 '그닥'

최종수정 2016.01.10 16:05 기사입력 2016.01.10 16:05

댓글쓰기

웨인 루니. 사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홈페이지 캡처

웨인 루니. 사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홈페이지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부진을 이어가고 있는 영국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리그 원(3부 리그)의 셰필드 유나이티드와 홈경기에서 종료 직전 얻어낸 페널티킥으로 힘겨운 승리를 거뒀다. 이날 페널티킥의 주인공은 웨인 루니였다.

10일(이하 한국시간) 맨유는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린 2015-2016 FA컵 3라운드(64강) 셰필드와의 홈경기에서 1-0으로 '겨우' 승리를 거뒀다.

모든 면에서 셰필드를 압도해야 할 맨유였지만 경기 내용은 그러지 못했다. 정규시간이 모두 흘렀음에도 맨유는 골을 넣지 못해 0-0의 균형을 이어갔다.

종료 직전에야 기회가 왔다. 종료 직전 멤피스 데파이가 페널티킥을 얻어낸 것. 후반 48분 페널티킥을 차게 된 루니는 자신을 향한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득점포로 연결, 맨유에 귀중한 승리를 안겼다.

한편 맨유는 이번 경기를 통해 4라운드(32강)에 진출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