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경환 광주북구(을)후보,“자활기관 자미푸드 도시락 봉사로 새해 열어”

최종수정 2016.01.04 13:40 기사입력 2016.01.04 13:40

댓글쓰기

광주 북구(을) 최경환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016년 병신년 새해를 맞아 4일 오전 북구 양산동 소재 자활기관인 (유)자미푸드에서 봉사활동으로 시작했다.

광주 북구(을) 최경환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016년 병신년 새해를 맞아 4일 오전 북구 양산동 소재 자활기관인 (유)자미푸드에서 봉사활동으로 시작했다.


“소외된 이웃과 사회적 배려 계층과 함께”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 북구(을) 최경환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016년 병신년 새해를 맞아 4일 오전 북구 양산동 소재 자활기관인 (유)자미푸드에서 봉사활동으로 시작했다.

최 후보는 독거노인 및 결식아동 도시락 배달을 지원하는 자미푸드를 방문하여 이른 아침부터 도시락 포장 봉사를 했다.

최 후보는 김대중 정부 청와대 근무시절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제정을 떠올리면서 “김대중 정부가 추진한 사회복지정책은 그 변화의 강도와 내용에 있어서 우리나라에 근대적인 사회복지가 시작된 것이다”며 “사회복지모델로서 자미푸드가 안정적인 자활기업으로 성장하는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 후보는 도시락을 만들며 “이명박·박근혜 정부 들어 사회복지정책이 후퇴하고 있다”며 “자활기관에 대한 예산지원 축소도 우려 된다”고 말했다.

한편 최 후보는 지난 15일 예비후보등록 후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선거사무실에서 ‘후보자와의 만남’을 주제로 정책간담회(타운홀미팅)를 통해 이용 장애인단체, 새터민 정착 자원봉사자, 청년실업가, 각 직능단체와 꾸준히 소통을 해오고 있다.
최경환 후보는 김대중 정부 청와대 공보기획비서관과 김대중 전 대통령의 마지막 비서관을 지냈고 김대중 평화센터 공보실장과 전남대학교 객원교수로 활동하며 김대중 정신 계승을 위한 활동을 전개해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