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진아-윤항기, '열린음악회'를 뜨겁게 달구다!…역시 트로트계의 거장

최종수정 2014.12.28 19:11 기사입력 2014.12.28 19:11

댓글쓰기

KBS1 '열린음악회'

KBS1 '열린음악회'


[아시아경제 e뉴스팀]가수 태진아와 윤항기가 열정적인 무대를 펼쳐 관객들의 열띤 호응을 끌어냈다.

태진아와 윤항기는 28일 오후 방송한 KBS1 '열린음악회' 연말송년 특집 편에 출연해 트로트계의 거장다운 무대를 꾸몄다.

태진아와 윤항기는 무대에 리프트를 타고 등장해 '라송'을 부르며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태진아는 "'라송'을 올해 초 가수 비와 처음 부른 후 윤항기와 두 번째 부르는 것"이라며 윤항기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이어 윤항기는 신곡 '걱정을 말아요'를 , 태진아는 신곡 '사랑타령'을 각자 열창했다. 또 그들은 '동반자' '친구야' '이거야 정말' '노래하는 곳에' 등 듀엣 무대도 선사했다. 폭발적인 가창력과 능수능란한 무대매너는 단숨에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관록을 느끼게 했다.

이 같은 모습에 관객들은 하나가 돼 열띤 환호성과 박수를 보냈다. 태진아와 윤항기 역시 즐거워하는 관객에 힘을 얻고 더욱이 열정적인 모습을 드러냈다.
이번 무대를 연출한 조현아 PD는 "태진아와 윤항기의 새 변신에 블랙 계열의 무대의상과 모자, 선글라스에 흰색 스카프를 착용한 것이 제격이었다. 기대 이상의 멋진 무대를 꾸며준 두 분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윤항기는 최근 태진아 사단에 합류,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