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부산서 저체온증 추정 40대 숨진 채 발견

최종수정 2014.12.21 21:35 기사입력 2014.12.21 21: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장현 기자] 21일 오후 6시25분께 부산 연제구 연산동의 한 노래방 외부창고 안에서 박모(45)씨가 숨져 있는 것을 출근한 노래방 업주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박씨는 전날인 20일 오후 10시께 고향 동창생 모임에 참석했다가 사라졌는데 동창들은 박씨가 먼저 귀가한 줄 알고 21일 오전 1시께 모임을 마쳤다.

경찰은 박씨가 저체온증으로 숨졌을 가능성이 많은 것으로 보고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예정이다. 20∼21일 부산지역 최저기온은 영하 2.3도였다.


이장현 기자 insid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