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구라 입원, 소속사 "7달째 공황장애 치료 받아왔지만 최근…"

최종수정 2014.12.18 18:32 기사입력 2014.12.18 18:32

댓글쓰기

김구라 [사진= JTBC 제공]

김구라 [사진= JTBC 제공]


김구라 입원, 소속사 "7달째 공황장애 치료 받아왔지만 최근…"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개그맨 김구라가 공황장애로 병원에 입원했다.

18일 김구라의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김구라 씨는 지난 5월부터 7개월째 공황장애 치료를 받았는데, 증상이 악화됐다. '절대 안정이 필요하다'는 의사의 소견이 나와 당분간 입원치료를 하며, 경과를 지켜보기로 했다"고 밝혔다.

입원 경위에 대해서도 소속사는 "김구라 씨가 최근 들어 극심한 스트레스와 불면증에 시달리며, 몸과 마음이 많이 지쳐있었던 것 같다. 금일 오전 가슴이 답답함과 이명증상(귀에서 윙~~하는소리)을 호소하여, 급하게 병원으로 가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구라 소속사는 "그동안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고, 방송에서 왕성히 활동할 수 있도록 힘을 주신 많은 분들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이와 같은 소식을 전해드린 점에 대해서, 김구라 씨와 소속사는 죄송스러운 말씀을 전한다"며 "빠른 시간안에 건강한 모습으로 방송에서 찾아뵙도록 노력하겠다. 김구라씨의 빠른 쾌유를 빌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김구라는 오늘로 예정된 MBC '세바퀴' 녹화에 참여하지 못했다

김구라는 현재 MBC '세바퀴'를 비롯해 '라디오스타', '정의본색', '황금의 펜타곤', '김부자쇼', '썰전' 등 다수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한편 공황장애는 특별한 이유 없이 예상치 못하게 나타나는 극단적인 불안 증상, 즉 공황발작(panic attack)이 주요한 특징인 질환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