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난 혼자서 논다"‥인터넷에 빠진 한국

최종수정 2014.12.17 15:57 기사입력 2014.12.17 11: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규성 기자]우리나라 국민들의 한 달 평균 여가비용은 13만원, 평균 여가시간은 평일 3.6시간, 휴일 5.8시간 등으로 나타났다. 이는 2년 전보다 각각 5000원, 0.3시간, 0.7시간 증가한 수치다. 그러나 늘어난 여가시간에도 불구하고 주로 텔레비전 시청, 인터넷 검색, 산책 등 소극적 휴식 활동에 그쳤다.

17일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국민 여가 활동의 수요 및 실태 파악을 위해 실시한 2014년 ‘국민여가활동조사’ 결과 평균 휴가 일수는 6.0일로 2012년의 5.1일에 비해 0.9일 늘었다. 주당 평균 노동시간 역시 47.2시간으로 2012년 49.1시간에 비해 1.9시간 줄었다.
지난 1년간 국민들의 개별 여가활동 1순위는 텔레비전 시청(51.4%)으로 조사됐으며 인터넷·SNS(11.5%), 산책(4.5%), 게임(4.0%) 순으로 나타났다. 여가활동 유형별로는 휴식활동(62.2%), 취미·오락활동(21.1%), 스포츠 참여활동(8.6%)의 순서로 소극적 여가활동의 비중이 높았다. 특히 혼자 여가활동하는 경우(56.8%)가 가장 많았고 가족(32.1%), 친구(8.3%) 등이 뒤를 이었다.

국민들의 문화여가행복지수는 70.1점으로 성별·연령별·가구소득별·지역별 행복감에 대한 편차를 보였다. 분야별 문화여가행복지수는 남성이 여성보다(70.5점·69.7점), 20대가 70세 이상보다(72.6점·65.6점), 고소득자가 저소득자보다(가구 소득 600만원 이상 73.1점·100만원 미만 64.2점), 대도시 거주자가 지방거주자보다(대도시 70.6점·중소도시 70.3점·읍면 68.2점) 높았다.

이와 별도로 국민들이 여가 활성화를 위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정부정책은 여가시설 확충(63.6%), 여가 프로그램의 개발·보급(61.4%), 여가전문인력 양성·배치(44.8%), 소외계층 여가활동 지원(41.8%) 등으로 나타났다.

이와 관련 문화체육관광부 관계자는 "국민여가활성화기본법 제정을 추진, 국민의 여가권 보장을 위한 여가정책의 기본법 및 성별·연령별·소득별 등 계층에 따라 맞춤형 여가정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민여가활동조사’는 2년 주기로 시행되고 있으며 이번 조사는 전국 17개 시도, 만 15세 이상 성인 남녀 1만명을 대상으로 1대1 방문면접조사를 통해 실시됐다.

*문화여가행복지수: 국민들이 문화여가를 통해 어느 정도의 행복을 누릴 수 있는가를 수치화한 것으로서 ▲개인여건(여가시간·비용 등) ▲자원(여가시설 등) ▲참여(여가활동 등) ▲태도(여가에 대한 인식 등) ▲만족도(여가생활전반) 등 5가지 지수로 구성된다.

이규성 기자 peace@asiae.co.kr
  • 관련 기사

    "한달에 500만원씩 벌면 당연히 이럴 수밖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스타화보

  •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포토] 클라라 '넘사벽 S라인' [포토]  현아 '단발로 변신'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