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립묘지에 국내 최초 어린이 추모공원 '나비정원' 개원

최종수정 2014.11.28 06:00 기사입력 2014.11.28 06:00

댓글쓰기

▲서울시설공단이 경기도 파주시 광탄면 서울시립 용미리 제1묘지공원 내에 설치한 국내 최초 어린이 전용 추모시설 '나비정원' 조감도(사진제공=서울시설공단)

▲서울시설공단이 경기도 파주시 광탄면 서울시립 용미리 제1묘지공원 내에 설치한 국내 최초 어린이 전용 추모시설 '나비정원' 조감도(사진제공=서울시설공단)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서울시립 용미리 제1묘지공원 안에 국내 최초의 어린이 전용 추모공원이 들어선다.

서울시설공단(이사장 오성규)은 경기도 파주시 광탄면 용미리에 소재한 서울시립 용미리 제1묘지공원 내에 어린 나이로 생을 마감한 어린이 전용 추모공간인 '나비정원'을 조성하고 개원식을 갖는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조성된 나비정원은 서울시립 화장시설에서 화장 절차를 거친 만 12세 이하의 어린이만 이용할 수 있으며, 이용료는 무료다. 또 650㎡ 규모의 시설 내부에는 ▲나비분골함 ▲추모의 벽 ▲하늘계단 ▲추모의 길 등이 구성돼 있다.

서울시설공단은 나비정원에 안치된 어린 영령과 유족들을 위한 추모 행사로 매년 5월 '나비의 꿈' 추모제를 열 계획이다. 추모제에서는 추모 시 헌정, 추모 음악회, 나비 날리기 등이 진행 될 예정이다.

오성규 서울시설공단 이사장은 "미처 꽃도 피워보기 전에 생을 마친 어린 영혼들을 달래주고 싶은 마음에 나비정원을 조성하게 되었다"며 "세상을 떠난 아이도, 남아있는 부모도 나비정원을 통해 조금이나마 위로와 위안을 받기 바란다"고 말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