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가 그리웠니' MC몽, 끊임없는 논란 속 '인기가요' 1위 등극

최종수정 2014.11.16 17:24 기사입력 2014.11.16 17:24

댓글쓰기

MC몽 '인기가요' 1위[사진=SBS '인기가요' 캡처]

MC몽 '인기가요' 1위[사진=SBS '인기가요' 캡처]


'내가 그리웠니' MC몽, 끊임없는 논란 속 '인기가요' 1위 등극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MC몽이 논란 속에서도 음악방송 정상에 올랐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MC몽은 ‘내가 그리웠니’로 1위를 차지했다.

특히 MC몽은 1위 후보에 ‘내가 그리웠니’ ‘내 생애 가장 행복한 시간’ 등 두 곡을 올려 1위가 유력했다. MC몽과 1위를 놓고 경쟁한 가수는 비스트였다. 하지만 두 팀은 이날 모두 방송에 출연하지 않았다.

MC몽은 방송 출연이나 활동 없이도 음원 사이트를 ‘올킬’하는 저력을 보였다. 그리고 이제는 음악방송까지도 1위 트로피를 수집하고 있다. 15일 MBC ‘음악중심’ 1위에 등극한데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여러 논란이 제기되며 많은 비난을 받았음에도, MC몽의 노래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은 대단했다.
이날 방송에는 에픽하이, 규현, 하이수현, 빅스, 송지은, 러블리즈, 소년공화국, AOA, 보이프렌드, 헬로비너스, B.I.G, 핫샷, 크로스진 등이 출연했다.

MC몽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MC몽 내가 그리웠니, 안 그리웠어요" "MC몽 내가 그리웠니, 사람은 미워해도 노래는 미워하지 말자" "MC몽 내가 그리웠니, 진심 한번도 안 들어봤는데 신기하네" "MC몽, 딱히"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