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흡연 여성 '폐암 증가' 추세 이유, 가난했던 시절 '이것' 때문?

최종수정 2014.11.06 13:41 기사입력 2014.11.06 13:41

댓글쓰기

 

 


비흡연 여성 '폐암 증가' 추세 이유, 알고보니 가족들의 '이것' 때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비흡연 여성의 폐암 발생률이 증가추세에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국립암센터는 지난 3일 폐암센터에서 수술을 받았던 환자들을 분석했다.

분석 결과 지난 2010년 3월부터 2014년 7월까지 수술 받았던 2948명 중 여성이 831명(28.2)이였으며 이들 중 87.8%에 해당하는 730명은 흡연 경력이 없었다고 밝혀 충격을 주고 있다.

이에 대해 폐암센터 이진수 박사는 "50~60년대 가난했던 시절 부모나 남편, 조부모, 형제와 한방에 함께 살아오면서 오랜 시간 간접흡연에 노출된 게 노년기 들어 폐암으로 진단받는 주요 이유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이어 "어릴 적 남성보다 여성이 집안에 머무르는 시간이 많아 간접흡연에 노출되는 시간이 더 길었던 점도 원인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비흡연 여성 폐암 증가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비흡연 여성 폐암 증가, 이럴수가" "비흡연 여성 폐암 증가, 비흡연자가 80%가 넘네" "비흡연 여성 폐암 증가, 사회적 문제"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