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전부지, '현대차그룹'에 낙찰…한국판 '아우토슈타트' 기대감

최종수정 2014.09.18 13:19 기사입력 2014.09.18 13:18

댓글쓰기

한전부지 [사진=아시아경제 DB]

한전부지 [사진=아시아경제 DB]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전 부지, '현대차그룹'에 낙찰…한국의 '아우토슈타트' 들어서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현대차그룹이 서울 강남의 한국전력 본사 부지 입찰에서 최종 낙찰자로 선정돼 눈길을 끈다.
한국전력은 18일 "최고가 낙찰 방침에 따라 현대차그룹을 서울 강남구 삼성동 한전부지 매각 입찰 낙찰자로 최종 선정했다"고 전했다.

한국전력은 지난 29일부터 진행해 온 부지 입찰 절차를 종료하고 이날 응찰자들의 제출 가격 등을 검토한 결과 최고 가격을 써낸 현대차그룹을 낙찰자로 선정했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한전부지에 대해 "한국판 아우토슈타트를 만들겠다"는 야심찬 계획을 여러 차례 언론에 공개한 바 있다.
아우토슈타트란 독일 볼프스부르크에 있는 폴크스바겐그룹의 본사로 출고센터, 박물관, 브랜드 전시관 등을 연계해 연간 250만 명이 찾는 세계적인 관광명소다.

현대차그룹은 한전 부지 매입뿐 아니라 한전 부지 후속 개발 비용까지 더해 10조 원이 넘는 파격적 입찰가격을 제시해 세간의 화제가 됐다.

이는 한국전력이 제시한 감정가 3조3000억여 원의 약 세배에 달하는 액수로, 삼성전자는 현대차그룹보다 적은 4조원 대 초반의 입찰가를 써 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현대차그룹이 낙찰받은 한전 부지는 코엑스와 마주하는 강남 최대의 상권으로, 축구장 12개 정도의 크기인 총 7만9342㎡ 규모다.

한전 부지는 작년 말 장부가액 기준 2조73억 원, 공시지가 기준 1조4837억 원이었으며 감정가는 3조3346억 원 수준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