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유천 도서관 2호점, 훈훈한 팬心의 힘

최종수정 2014.09.16 14:26 기사입력 2014.09.16 14:26

댓글쓰기

박유천 도서관 2호점 개관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박유천 도서관 2호점 개관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박유천 도서관 2호점, 훈훈한 팬心의 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의 팬커뮤니티 '블레싱유천'이 최근 창립 4주년을 맞아 의미 있는 후원활동을 벌여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6일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전라남도 신안군 흑산도에 현금 1천만 원과 책 6천600여 권을 기증해 '박유천 도서관 2호점'을 개관했다.

박유천의 팬커뮤니티 '블레싱유천'은 2010년 9월 30세 이상 연령의 회원들이 모여 창설한 커뮤니티다.

'블레싱유천'은 4년전 창립 당시에도 화상 환우 수술비 지원을 비롯해 소아암 어린이 돕기, 저소득층 공부방 수해복구 및 난방비 지원, 어려운 환경에 처한 여러 지역아동센타에 무료급식비 지원, 독거 노인들을 위한 연탄나눔 등의 훈훈한 후원 활동을 펼쳐왔다.
이에 더해, 지난해에는 전라도 신안지역 섬마을 장산면의 다문화가정 아이들을 위해 현금 500만원과 회원들이 직접 모은 도서 8800여 권을 기증해 '박유천 도서관 1호점'을 개관하는 선행을 했다.

이번 흑산도에 개관된 '박유천 도서관 2호점'은 책을 보는 도서관 기능 외에도 공부방 기능. 영화관이 없는 아이들을 위해 빔 프로젝트를 설치하여 영화관으로도 운영하는 등 지역 아이들에게 꿈을 심어줄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자 노력했다.

스타를 아끼는 마음으로 선행을 나누는 활동은 단연 모범적인 팬 문화 현상으로 꼽히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에 "스타를 아끼는 마음을 선행으로 나누는 활동은 모범적인 팬 문화 형성에 앞장서는 일"이라며 "단발성 행사에 그치지 않고 인연을 맺은 이웃들과 지속적인 나눔을 이어가는 게 아름답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