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속도로 다소 원활…서울~부산 4시간30분

최종수정 2014.09.07 15:02 기사입력 2014.09.07 15: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7일 오후 전국 고속도로는 비교적 원활한 소통을 보이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현재 서울에서 부산까지 4시간40분(이하 승용차·요금소 기준)이 걸릴 것으로 예상됐다. 오전 9시 기준 5시간30분보다 50분 줄어든 수준이다.

서울 출발 차량의 경우 대전 2시간, 대구 3시간50분, 울산 4시간50분, 광주 3시간20분, 목포 3시간40분, 강릉 2시간30분이 걸릴 것으로 각각 예상됐다.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잠원나들목~반포나들목, 안성휴게소~안성나들목 구간 등 모두 5.16㎞ 구간에서 시속 20∼30㎞로 서행운행 중이다.

서해안고속도로는 서평택분기점~서평택나들목, 서평택나들목~행담도휴게소 등 모두 16.44㎞ 구간에서 시속 30㎞대로 차량이 서행중이며, 중앙고속도로의 경우 춘천 방향 칠곡나들목~동명휴게소, 동명휴게소~다부나들목 구간 등 13.02㎞ 구간에서 시속 10∼20㎞로 다소 정체를 겪고 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일부 상습 정체 구간을 제외하고는 평소 주말보다 오히려 소통이 원활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오후 6시 이후 저녁 무렵이 되면 정체가 풀릴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총 43만대의 차량이 서울을 빠져나가고, 26만대가 서울로 돌아올 것으로 내다봤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