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장현 광주시장, 벳쇼 코로 주한일본대사 접견

최종수정 2014.09.05 15:02 기사입력 2014.09.05 15:02

댓글쓰기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오른쪽)은 5일 오전 벳쇼 코로 주한일본대사의 예방을 받고 광주와 일본간의 교류협력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오른쪽)은 5일 오전 벳쇼 코로 주한일본대사의 예방을 받고 광주와 일본간의 교류협력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과거 직시하며 미래 함께 열자”
“일본 기업의 광주투자 확대에 힘 써달라” 요청도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은 5일 벳쇼 코로 주한일본대사의 예방을 받고 광주와 일본간의 교류협력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 자리에서 윤 시장은 “광주와 일본이 과거를 직시한 상태에서 미래를 함께 열어가자”고 말했다.

윤 시장은 “YMCA 활동을 할 당시 한·중·일 YMCA 지도자들이 불행한 역사를 반복하지 않고 평화교육을 실천하기 위해 공동 역사교과서를 집필하는 문제를 논의한 적이 있다”라고 전제한 뒤 “국가 간 이해관계는 늘 달리할 수 있지만 지방자치단체 간에는 국가, 인종, 종교를 뛰어넘는 큰 관계를 맺어 발전시킬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역사는 되돌릴 수 없지만, 미래는 함께 만들어갈 수 있다"며 “광주와 일본 간 교류확대에 대사가 역할을 해달라”고 부탁했다.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오른쪽)은 5일 오전 벳쇼 코로 주한일본대사의 예방을 받고 광주와 일본간의 교류협력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오른쪽)은 5일 오전 벳쇼 코로 주한일본대사의 예방을 받고 광주와 일본간의 교류협력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윤 시장은 또 “광주에서 일본 기업들이 한국 기업과 공동 발전할 수 있도록 일본기업의 광주 투자를 지원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벳쇼 코로 대사는 “과거를 직시하고 미래로 나아가자는 시장님의 말씀에 전적으로 공감한다”고 밝힌 뒤 “경제와 문화, 청소년, 스포츠 등 다방면에 걸쳐 광주와 일본 간의 교류가 확대될 수 있도록 시장께서 관련 정책들을 펴 달라”고 말했다.

벳쇼 코로 대사는 윤 시장과 오찬을 함께 한 뒤 광주비엔날레를 관람하고 오후에 목포로 떠났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