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탈세 연예인 S양, 3년간 수입 137억원 톱스타…누구?

최종수정 2014.08.19 06:48 기사입력 2014.08.19 06:48

댓글쓰기

세금 탈루 연예인, 최정상 톱스타 S양 3년간 25억 탈세

세금 탈루 연예인, 최정상 톱스타 S양 3년간 25억 탈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탈세 연예인 S양, 3년간 수입 137억원 톱스타…누구?

유명 여배우 S양이 25억원이 넘는 세금을 탈루한 것으로 드러났다.

18일 노컷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S양이 2009년부터 2011년까지 모두 137억을 벌었다고 수입을 신고하면서 '여비교통비' 항목의 55억원을 영수증 없이 신고한 것을 서울지방국세청이 포착했다.

국세청은 이듬해 S양의 세금 탈루 혐의가 짙다고 판단하고 S양과 S양의 가족, 회계사 2명을 불러 조사를 벌였다.

조사 결과 S양은 2009년에 여비교통비 명목으로 23억원 가량을 신고하면서 이중 22억원을 증빙서류 없이 신고했다. 이 방법으로 2009년 한해만 세금 8억여원을 탈루한 것으로 드러났다.
세무대리인이 바뀐 2010년과 2011년에도 똑같은 수법으로 3년동안 총 25억원이 넘는 세금을 탈루했다.

하지만 극비 보안 속에 진행된 세무조사는 조사 한 달 후 세금 탈루액, 가산세 부과 결정과 함께 사건이 종결돼 ‘연예인 봐주기’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예상된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