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엑소엘(EXO-L), 엑소 팬클럽 창단에 공홈 마비…SM "서버 증설 중"

최종수정 2014.08.06 07:23 기사입력 2014.08.06 07:23

댓글쓰기

그룹 엑소, 팬클럽 엑소엘 출범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엑소, 팬클럽 엑소엘 출범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엑소엘(EXO-L), 엑소 팬클럽 창단에 공홈 마비…SM "서버 증설 중"

그룹 엑소의 팬클럽 '엑소엘'(EXO-L) 출범에 팬들의 반응이 뜨겁다.
5일 정오 엑소엘 출범 소식이 알려지자 팬들의 접속이 폭주하면서 이날 오후 내내 SM엔터테인먼트 엑소 공홈(공식홈페이지) 접속이 원활하지 않았다.

이에 대해 팬들은 "SM엔터테인먼트가 엑소의 팬클럽 창단하면서 제대로 준비를 하지 못했다"는 불만을 표출했다.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충분히 대비를 했지만, 예상보다 반응이 더 뜨거웠다"면서 서버 증설에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서버 증설이 완료되는 대로 접속이 재개될 전망이다.
엑소엘은 회원 모집이 시작되기 전부터 포털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 순위권에 오르내리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특히 엑소엘은 팬클럽 최초로 전용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도입해 회원들의 이용 편의성을 높였다. 엑소엘은 개별 바코드가 삽입된 모바일 회원카드 제공을 비롯해 멤버와의 채팅 이벤트, 엑소 콘텐츠 공개, 공식 스케줄 참여 신청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질 예정이어서 글로벌 팬들의 참여도 기대된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엑소엘 SM 공홈 마비, 엑소 팬들 화력 엄청나네" "엑소엘 SM 공홈 마비, 누나 팬들 신났겠다" "엑소엘 SM 공홈 마비, 서버까지 증설해야 한다니 인기 최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