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세원 누나 "우리 동생 손찌검하는 애 아니다"

최종수정 2014.07.26 09:22 기사입력 2014.07.26 09:22

댓글쓰기

서정희가 서세원에게 폭행을 당하고 있는 CCTV 영상. (사진: MBC'리얼스토리 눈' 방송화면 캡처)

서정희가 서세원에게 폭행을 당하고 있는 CCTV 영상. (사진: MBC'리얼스토리 눈' 방송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서세원 누나 "우리 동생 손찌검하는 애 아니다"

방송인 서세원이 아내 서정희를 폭행한 장면이 담긴 CCTV 영상이 공개됐다.
24일 방송된 MBC ‘리얼스토리 눈’에서는 서세원이 부인 서정희를 폭행했던 내용이 방송됐다.

이날 서정희는 서세원과 함께 하면서 하지 못했던 속 이야기를 전하며, 서세원이 서정희를 폭행하는 장면이 담긴 CCTV 영상이 공개됐다.

또한 서세원이 미국에서 유학 중인 딸에게까지 언어폭행을 가하고 있다며 최근 서세원이 딸에게 남긴 음성 파일도 공개했다.
CCTV속 영상에는 지난 5월 10일, 청담동의 한 오피스텔 지하 주차장에서 서세원이 서정희를 폭행하는 영상이 담겨있다.

처음 가벼운 몸싸움임을 주장했던 세세원의 말과 달리, 서세원은 바닥에 쓰러진 서정희의 한쪽 발을 잡고 끌고 가며 엘리베이터 안에 탑승하는 모습도 담겨 있었다.

서정희는 “그 날 언어 폭행을 심하게 하다 내가 일어나려 하자 나를 요가실로 끌고 가 내 목을 조르기 시작했다”며 “눈알이 빠질 것 같았다”고 말했다.

서세원의 누나는 이에 대해 “부부가 다 싸움하는 것”이라며 “때리지도 않았는데 때렸다고 하니까 너무 속상하고 우리 동생이 손찌검 하는 사람 아니다”고 반박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