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 '두근두근 내 인생' 강동원·송혜교 '예쁜척' 벗고 완전 몰입

최종수정 2014.07.15 10:46 기사입력 2014.07.15 10:46

댓글쓰기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포토] '두근두근 내 인생' 강동원·송혜교 '예쁜척' 벗고 완전 몰입

영화 '두근두근 내 인생'의 스틸컷이 공개됐다.

오는 9월에 개봉을 확정 지은 두근두근 내 인생은 김애란 작가의 동명 소설을 영화화한 작품이다. 특히 이 영화는 배우 강동원과 송혜교가 부부로 출연해 캐스팅 단계부터 화제를 모았다. 이 영화는 부모보다 빨리 늙어가는 선천성 조로증에 걸린 아들과 젊은 부모의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다.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공개된 스틸컷엔 33살의 나이에 16살의 아들을 둔 철부지 아빠 대수 역의 강동원과 한 때 아이돌을 꿈꿨지만 17살에 덜컥 엄마가 돼버린 젊은 엄마 미라 역의 송혜교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당차고 속 깊은 엄마 미라 역으로 돌아온 송혜교의 보다 깊어진 눈빛과 자연스러운 모습이 인상적이다.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특히 오는 23일 개봉을 앞둔 '군도: 민란의 시대'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악역을 연기한 강동원이 두근두근 내 인생에서는 소탈한 모습의 순수한 '아들바보' 대수로 변신해 기대를 높인다.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또한 tvN '꽃보다 할배'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배우 백일섭이 7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했다. 백일섭은 대수와 미라의 아들 아름의 친구이자 옆집 할아버지인 장씨 역을 맡아 친근하고 인간적인 캐릭터로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컷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애란 작가의 소설 '두근두근 내 인생'은 발간 3개월 만에 14만 부의 기록적인 판매고를 올리며 '김애란 신드롬'을 불러일으켰다.

두근두근 내 인생의 스틸컷을 접한 누리꾼은 "두근두근 내 인생 개봉일이 언제야?" "두근두근 내 인생 아들역은 누구지?" "두근두근 내 인생 줄거리 궁금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