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렛미인 허예은, 여신 변신한 박동희에 모델 제안 '역대급 반전 외모'

최종수정 2014.07.11 06:58 기사입력 2014.07.11 06:58

댓글쓰기

렛미인 박동희, 여신급 모델 비주얼로 변신(사진:스토리온 렛미인 4캡처)

렛미인 박동희, 여신급 모델 비주얼로 변신(사진:스토리온 렛미인 4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렛미인 허예은, 여신 변신한 박동희에 모델 제안 '역대급 반전 외모'

매 시즌 시청자들에게 반전을 선사하고 있는 케이블 TV 스토리온 채널의 메이크오버쇼, ‘렛미인4’의 첫 방송과 함께 역대 최강 렛미인으로 꼽히는 허예은과 박동희씨의 사연이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10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스토리온 '렛미인4'에는 '거구의 잇몸녀' 박동희씨의 사연이 소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박동희는 일반 여성보다 키가 크다는 이유로 '진격의 거인'이란 별명을 들으며 힘들었던 과거를 털어 놓았고 그는 웃을 때 15mm 노출되는 잇몸과, 부러졌지만 형편상 치료받지 못해 10년간 방치한 여러 개의 치아, 부정교합 등의 문제까지 안고 있었다.

이후 박동희씨는 제 7대 렛미인으로 선정됐고 77일 만에 확연히 달라진 박동희씨가 예전부터 꿈꿨던 모델이 되기 위해 ‘렛미인2’ 출신 허예은을 찾아갔고 현재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는 허예은은 박동희 씨에게 모델을 제안했다.
이에 허예은이 새삼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허예은’은 렛미인 시즌 2에서 심각한 주걱턱과 외모 콤플렉스에 시달리면서도 1급 장애 동생을 살뜰히 보살피는 착한 누나로 소개돼 화제가 됐다.

이후 허예은은 양악수술로 23mm나 뒤로 밀어 넣는 등 여러 수술을 통해 바비인형으로 완벽 변신했다.

이후 허예은은 꿈꿔왔던 쇼핑몰 모델을 하며 직접 쇼핑몰을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졌고 최근에는 수익의 일부를 기부하고 있는 것이 알려져 화제가 된 바 있다.

‘렛미인’ 허예은에 이어 박동희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렛미인' 허예은, 바비인형 변신" "'렛미인' 허예은, 박동희에게 보델 제안도" "'렛미인' 허예은 박동희, 파이팅 응원할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