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장현 광주시장 당선인 ‘비서실장 채영선, 대변인 김병수’ 내정

최종수정 2014.06.27 08:27 기사입력 2014.06.27 08:27

댓글쓰기

채영선 비서실장

채영선 비서실장

김병수 대변인

김병수 대변인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민선 6기 광주시 첫 비서실장에 채영선 관광진흥과장(57)이, 대변인에 김병수 교통안전과장(56)이 각각 내정됐다.

윤장현측 인수위원회인 `희망광주준비위원회'는 26일 광주도시공사 준비위 사무실에서 두 내정자의 인사안을 공식발표했다.

채 비서실장 내정자는 1989년 행정 7급으로 공직에 입문, 북구청에서 근무하다 2007년 1월 사무관 때 광주시로 전입해 정책기획관실 정책연구담당, 자치행정과 자치행정 담당 등을 지내다 지난 2012년 1월 서기관으로 승진해 공무원 교육원 교육운영과장 등을 역임했다.

김 대변인 내정자는 1978년 9월 행정 9급으로 공직에 입문해 무안에서 근무한 후 1991년 7월 시에 전입했으며 시의회와 공보관실에 보도지원담당을 역임하고 2011년 서기관으로 승진해 U대회 조직위원회 홍보부장 등을 역임했다.

`홍보통'으로 알려진 김 내정자는 직원과의 화합과 기자단과의 소통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