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연 백현 열애에 태연 심경 "인스타 오레오 사진 팬들 조롱할 뜻 없었다"

최종수정 2014.06.20 07:22 기사입력 2014.06.20 07:22

댓글쓰기

▲태연 백현 열애 심경 고백(사진: 태연 인스타그램 캡처)

▲태연 백현 열애 심경 고백(사진: 태연 인스타그램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태연 백현 열애에 태연 심경 "인스타 오레오 사진 팬들 조롱할 뜻 없었다"

태연이 19일 터진 백현과의 열애설에 대해 먼저 입을 열었다.

걸그룹 소녀시대 리더 태연은 엑소 멤버 백현과 열애 사실을 공식화한 19일 늦은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원. 오늘 저 때문에 많이 놀라시고 상처받았죠. 굳이 느끼지 않아도 될 기분 느끼게 해서 너무 미안하고 제가 좀 더 조심스럽지 못해서 벌어진 오늘 기사 너무 사과하고 싶어서요. 아프게 해서 미안해요. 정말"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답답하고 허탈하고 여러가지 기분이 들거라고 생각해요. 제가 사과하고 싶어요"라며 "저만의 생각일지 모르겠지만 그 만큼 좋아하고 믿고 응원하고 애썼고 힘썼을테니까"라고 팬들에 대한 미안함과 걱정스런 속내를 밝혔다.

특히 태연은 "인스타에 티 나게 사진올리면서 즐겼다. 팬들을 조롱했다. 이렇게 생각하시는분들이 많이 계신거 같아서 꼭 말씀드리고 싶었어요 절대 그런 의도가 아니였고 그런 목적이 아니였다고"라며 팬들에게 미안함과 사과의 마음을 전했다.
그러나 해당 글은 열애 발표 직후 한 차례 논란으로 불거진 오레오 사진 아래 댓글로 남겨져 다시 한 번 팬들을 실망케 하고 있다.

오레오 사진과 함께 태연은 "오늘도 어김없이 너 때문에 미치겠다"는 메시지를 올렸고 팬들은 오레오가 백현 혹은 백현과 오래오래 만나고 싶은 마음을 표한 것이라 믿고있기 때문이다.

태연 심경고백에 네티즌은 "태연 백현, 이왕 이렇게 된거 오래오래 잘 만나요" "태연 백현, 앞으로라도 조심 좀 해주길" "태연 백현,천년만년 행복하길 잘 어울린다 여러모로"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