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병언 잡아라” 정부기관, 대검에 총출동

최종수정 2014.06.10 18:08 기사입력 2014.06.10 18:08

댓글쓰기

유병언 검거대책 논의, 유관기관 고위관계자회의 열어…“국민 질책 송구스럽다”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대검찰청은 10일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검거를 위해 ‘유관기관 고위 관계자회의’를 열었다.

검찰은 이날 오후 6시 대검 차장 주재로 긴급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는 외교부 재외동포영사국장, 합동참모본부 작전부장, 안전행정부 지방자치국장 대리 행정과장, 경찰청 수사국장, 해양경찰청 정보수사국장, 관세청 조사감시국장, 법무부 검찰국장, 대검 반부패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대책 회의는 유병언 전 회장에 대한 효과적인 검거 대책을 마련하기 위한 목적이다. 검찰은 경찰과 함께 유병언 전 회장 검거를 위해 힘을 쏟았지만, 별다른 성과를 보이지 못했다.

검찰 관계자는 “아직도 유 전 회장을 검거하지 못한 데 대해 국민들의 질책이 있음을 잘 알고 있으며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면서 “검찰은 유관기관과 함께 모든 역량을 동원해 주요 피의자를 검거하겠다”고 다짐했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