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호 5번 구복규 화순군수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최종수정 2014.05.24 07:15 기사입력 2014.05.24 07:15

댓글쓰기

기호 5번 무소속 구복규 화순군수 후보는 23일 많은 지지자들과 함께 선거사무소 개소식 겸 출정식을 가졌다.

기호 5번 무소속 구복규 화순군수 후보는 23일 많은 지지자들과 함께 선거사무소 개소식 겸 출정식을 가졌다.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기호 5번 무소속 구복규 화순군수 후보는 23일 많은 지지자들과 함께 선거사무소 개소식 겸 출정식을 가졌다.

이날 구복규 후보는 “이번선거는 화순군을 분열과 갈등으로 몰아넣은 세력과 도덕적으로 흠결 없는 후보와의 싸움”이라며 “땅에 떨어진 화순군의 품격과 추락한 군민의 자존심을 회복시켜 당당한 화순군과 떳떳한 군민으로 바로 세울 후보는 기호5번 무소속 구복규 뿐이라고 자평하고 특히 우리 모두 힘을 합해 자식들에게 부끄럽지 않는 자랑스러운 고장을 만들들겠다”고 밝혔다.

나선 정회운 전화순북면농협조합장은 축사를 통해 “행정을 잘 알고, 추진력이 있는 깨끗하고 정직하며 약속을 잘 지키는 구복규 후보야 말로 지금 우리 화순이 필요로 하는 사람”이라며 “이번 선거는 구복규 후보의 승리를 확신하고 이제는 사리사욕 없이 오로지 군민을 위하여 일 하는 사람을 군수로 뽑는데 여러분 들이 힘을 차곡차곡 보태야한다”고 강조했다.

구복규 후보는 “갈등과 분열을 조장한 후보들이 다시 선거에 나와 누가 나오니 대항마로 내가 나와야 한다는 등, 말도 안 되는 이상한 논리를 내세우며 마치 화순군민은 그분들만이 군수를 해야 할 것같이 군민을 우롱하고 있는 자가당착적인 모순의 극치를 보이는 후안무치한 행태를 계속하고 있다”며 “이런 후보들에게는 이번에 군민을 우롱한 죄를 물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자신은 35년 동안 공직에서 배운 모든 것을 군민을 위해 쏟아 부어 반드시 우리 화순군을 당당하고 떳떳한 군민으로 바로 서 우리 모두 명예로운 화순군민이 되자”며 “이런 일들을 해낼 사람은 오로지 무소속 기호5번 구복규 뿐”이라고 역설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