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란리본달기캠페인 오프라인까지…"청계천을 수놓다"

최종수정 2014.04.23 12:22 기사입력 2014.04.23 12:22

댓글쓰기

노란리본달기캠페인 오프라인까지…"청계천을 수놓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노란리본달기캠페인 오프라인까지…"청계천을 수놓다"

세월호 침몰 실종자의 무사 귀환을 기리는 '노란리본' 캠페인이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까지 확산되고 있다.

22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는 대학교 동아리와 종교 단체 주도로 노란리본 달기 캠페인이 벌어졌다. 시민들은 세월호 침몰의 아픔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노란색 리본에 생존자가 있기를 기원하는 메시지를 담아 청계천 주변에 매달았다.

'노란리본 캠페인'은 대학 연합동아리 ALT가 기획했다. '노란리본' 이미지에는 노란색 바탕에 심플하고도 강렬한 검은색 리본과 함께 '하나의 작은 움직임이 큰 기적을'이란 문구가 새겨져 있다. 이 캠페인은 참전 군인의 무사 귀환을 바라며 나무에 노란 리본을 달았던 전통에서 유래됐다.

네티즌은 이 그림을 페이스북·카카오톡 프로필 사진으로 사용하는 등의 방법으로 노란리본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다.
'노란리본' 달기 캠페인을 접한 네티즌은 "노란리본달기캠페인, 나도 동참해야지" "노란리본달기캠페인, 꼭 생존자가 있기를" "노란리본달기캠페인, 아름답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